회고/2021-12-03

created : 2021-12-02T18:32:55+00:00
modified : 2022-03-14T15:40:07+00:00

회고
항상 그렇듯이 회고 글을 쓰는게 어렵다. 오늘 회고 글을 쓰게 된 계기는 동기 중 한명이 블로그 잘 읽고 있다고 말해줘서다. 순간 어찌나 뜨끔하던지... 무슨글을 봤냐고 조심스럽게 물어보니 회고를 봤단다. '하필 회고를 봤다니'라는 생각을 했다. 진짜 두서없이, 하고싶은 말을 썻는데.
그리고 그 뒤 말이 의외였다. 열심히 산다. 나도 그렇게 열심히 살아야하는데 라는 식의 말이였다.
지금 나태하게 살고 있어서 그런지 과거의 나를 보면 열심히 살고 열정이 가득해 보인다. 어쩌다 이렇게 남들에게 부끄럽게 살고 있는지 모르겠다.

소마

인턴

진학

학업

공부

일상

건강

스케줄링